손흥민 '4경기 연속 골' 토트넘 FA컵 16강 견인..."자신감 있었다"
손흥민 '4경기 연속 골' 토트넘 FA컵 16강 견인..."자신감 있었다"
  • 성기웅 기자
    프로필사진

    성기웅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20.02.06 12:05:30
  • 최종수정 2020.02.06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28)이 4경기 연속 골이자 자신의 시즌 14호 골을 기록하며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의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16강 진출을 견인했다.

손흥민은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샘프턴과의 2019-2020 FA컵 32강 재경기에 선발 출전해 후반 42분 페널티킥으로 결승골을 터뜨려 토트넘을 3-2 승리로 이끌었다.

이로써 손흥민은 지난달 23일 노리치시티와의 프리미어리그 24라운드 헤딩 결승 득점부터 이어진 연속 골 행진을 4경기째 이어갔다.

손흥민은 지난달 27일 사우샘프턴과의 FA컵 32강전과 지난 3일 맨체스터시티와의 정규리그 경기에서도 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의 맹활약 속에 토트넘은 FA컵과 정규리그에서 2연승, 6경기(4승2무) 무패를 기록했다.

경기 후 손흥민은 구단 미디어와의 인터뷰에서 "토트넘에서 첫 페널티킥 골인 것 같다. 긴장했지만, 연습해오던 것이라 자신감이 있었다"고 말했다.

성기웅 기자 skw42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