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SNS정치' 조국, 좌파 성향 사이트에 직접 글도 올리나?...본인만 캡처할 수 있는 사진 올라와
[단독] 'SNS정치' 조국, 좌파 성향 사이트에 직접 글도 올리나?...본인만 캡처할 수 있는 사진 올라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클리앙'에 페이스북 '나만 보기' 설정된 사진 올라와...서울대 교수 직위해제 직후 입장표명 글 캡처본
조국 본인이 작성했는진 확인 안 돼...다만 작성자 최근 글서 親文색채 눈에 띄어
보도 이후 '조국이 트위터에 페이스북 나만 보기 설정된 글 올렸다가 지운 것' 주장도 나와
29일 좌파 성향 온라인 커뮤니티 '클리앙'에 올라온 게시물. (사진 = 클리앙 게시물 캡처)
29일 좌파 성향 온라인 커뮤니티 '클리앙'에 올라온 게시물. (사진 = 클리앙 게시물 캡처)

‘SNS정치’ 논란을 받아온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좌파 성향 사이트에 직접 게시물을 올렸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29일 좌파 성향 온라인 커뮤니티인 ‘클리앙’에는 ‘조국교수님의 트윗’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게시물에 첨부된 사진엔 방금 올라온 조 전 장관의 페이스북 게시글 캡처 모습이 담겼다. 조 전 장관이 이날 서울대로부터 교수직 직위해제를 당한 직후 페이스북에 올린 “출항을 준비하는 어부의 마음으로 하루하루를 살겠다”는 내용의 글이다.

페이스북에서는 글을 작성한 뒤 공개범위를 5가지로 설정할 수 있다. ‘전체 공개’ ‘친구만’ ‘제외할 친구’ ‘특정 친구’ ‘나만 보기’ 등이다. 이 중 게시글에 올라온 사진은 ‘나만 보기’로 설정된 모습이다. 본인만 캡처할 수 있는 사진인 셈이다. 실제로 조 전 장관이 페이스북에 올린 게시물 시간 역시 이날 오전 11시59분이다. 올린 지 1분여 내외인 게시물 작성시간은 ‘방금’이라 나오는데, 이날 클리앙 게시글에 캡처된 사진도 ‘12:00’ 시간과 함께 자물쇠 옆 ‘방금’ 글귀가 확인된다.

실제 조 전 장관이 이 게시글을 작성했는지는 확인되지 않는다. 다만 이 사용자가 최근 게시한 글에서는 친문(親文) 색채가 강하게 눈에 띈다. 이날 조 전 장관의 페이스북 글 게시 1시간여 전 이 사용자가 올린 ‘선거 그리고 이해찬 당대표’라는 글에서는 “선거철이 되면 정상적인 사람도 돌아버린다”는 내용이 있다. 전날(28일) 이 사용자가 올린 ‘여러분의 귀는 소중하니 뉴스공장 김영우 나오는 부분은 안들으시는게..’라는 글에서는 문재인 정부를 비판하는 인사를 비난하는 내용이 담겼다. 이 사용자가 단 최근 댓글은 안철수 전 의원의 탈당 소식 관련 게시물에 단 “역시 도장깨기 선수”, 애플 제품을 사겠다는 글에 단 “새거 사서 애플케어플러스(애플 A/S 서비스) 가입” 등이 있다. 언론 보도에 노출된 조 전 장관의 스마트폰은 애플의 ‘아이폰XR’ 제품인 것으로 확인됐다.

클리앙 사용자들도 이 사용자의 게시글에 “헉 본인인가보다” “조국 본인인가? 본인이 캡처 뜬 걸 퍼뜨리고 그걸 누군가 퍼온 건가? 뭐죠? 소름돋네” “조 전 수석 본인이 캡처한 건 일단 확실해보인다. 퍼뜨린 건 모르겠지만” 등의 의견을 달았다.

몇몇 네티즌들과 펜앤드마이크 의혹제기 이후 일각에서는 “조 전 장관이 트위터에 페이스북 캡처 글을 올렸다가 다시 지운 것“이라는 주장도 나왔다. 현재 공개돼있는 조 전 장관의 SNS에는 페이스북 글 게시 시간이 이날 오전 11시59분으로, 트위터 글(12시20분경 전체공개로 돼 있는 페이스북 글 캡처 사진) 게시 시간은 이날 오후 12시21분으로 돼 있다. 의혹제기를 일축하는 측에서는 “조 전 장관이 트위터에 12시16분경 ‘나만 보기‘로 설정된 페이스북 글 캡처 사진을 올렸다가 삭제하고, 글 내용 일부 수정과 함께 ‘전체 공개‘로 바꾼 글을 올린 것“이라 반발하고 있다. 다만 조 전 장관 트위터에 올라왔었다는 해당 글(나만 보기 설정된 페이스북 캡처 사진)이 삭제됐고, 조 전 장관도 별도 입장표명이 없어 의혹은 남아있는 상태다.

김종형 기자 kjh@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