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정은지, 'KBS 가요대축제' 향해 일침..."모든 무대가 존중받는 환경 만들어지길"
에이핑크 정은지, 'KBS 가요대축제' 향해 일침..."모든 무대가 존중받는 환경 만들어지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열린 '2019 KBS 가요대축제'에서 에이핑크 무대 강제 종료되는 해프닝 발생
걸그룹 에이핑크 정은지. (사진=연합뉴스)
걸그룹 에이핑크 정은지. (사진=연합뉴스)

걸그룹 에이핑크 정은지가 'KBS 가요대축제' 무대 강제 종료에 대해 아쉬움을 토로했다.

정은지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글을 올려 "연말마다 성대한 무대들을 만들어내기 위해 많은 분들이 수고해 주신다는 걸 모르지 않다. 항상 감사히 무대에 오르고 있다"고 했다.

정은지는 "관객석을 채워주시는 팬분들, 그 무대를 열정과 땀으로 준비해서 보여주시는 모든 아티스트 분들의 무대가 존중받는 환경이 만들어지기를 간절히 기도하겠다"고 했다. 이어 "에이핑크를 응원해준 우리 판다들 그리고 여러 팬분들 모두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27일 열린 '2019 KBS 가요대축제'에서 에이핑크는 '%%(응응)' 무대를 꾸몄다. 하지만 노래가 채 끝나기도 전에 강제로 무대가 종료됐고 에이핑크 멤버들은 서둘러 무대에서 내려올 수밖에 없었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다음은 정은지 인스타그램 글 전문(全文).

안녕하세요 정은지입니다.

많은 팬분들이 함께 속상해하시고 위로해주셔서 어떤말씀들 드릴까 고민하다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

연말마다 성대한 무대들을 만들어내기위해 많은분들이 수고해주신다는걸 모르지 않습니다. 항상 감사히 무대에 오르고있구요.

하지만 관객석을 채워주시는 팬분들. 그 무대를 열정과 땀으로 준비해서 보여주시는 모든 아티스트 분들의 무대가 늘 존중받는 환경이 만들어지기를 간절히 기도하겠습니다.

오늘도 에이핑크를 응원해준 우리 판다들 그리고 여러 팬분들 모두 감사합니다.

따뜻한 연말되시길 바라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