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배우 차인하, 자택서 숨진 채 발견...판타지오 측 "루머 유포나 추측성 보도 자제해 주길 간곡히 부탁"
신인배우 차인하, 자택서 숨진 채 발견...판타지오 측 "루머 유포나 추측성 보도 자제해 주길 간곡히 부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직도 믿기지 않는 소식에 애통한 마음뿐...장례는 유가족 뜻에 따라 조용히 치를 예정"
향년 27세...전날까지만 해도 인스타그램 통해 근황 전했기에 충격 더해
신인배우 차인하. (사진=차인하 인스타그램 캡처)
신인배우 차인하. (사진=차인하 인스타그램 캡처)

신인배우 차인하(본명 이재호)가 사망했다. 향년 27세.

3일 경찰에 따르면 차인하는 이날 오후 자택에서 숨진 채로 매니저에 의해 발견됐다. 정확한 사인은 파악되지 않은 상태이며, 경찰이 정확한 사망 경위를 파악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차인하 소속사 판타지오 측은 "너무나 가슴이 아프고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돼 참담한 심정"이라며 "12월 3일 차인하가 우리의 곁을 떠났다. 지금까지 차인하를 응원해주고 많은 사랑을 보내준 여러분께 슬픈 소식을 전하게 돼 진심으로 가슴이 아프다"라고 밝혔다.

판타지오 측은 "아직도 믿기지 않는 소식에 애통한 마음뿐"이라며 "갑작스러운 비보에 누구보다 큰 슬픔에 빠졌을 유가족들이 고인의 마지막 길을 잘 보내줄 수 있도록 부디 루머 유포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길 간곡히 부탁드린다. 장례는 유가족들의 뜻에 따라 조용히 치를 예정이다.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에 깊은 애도를 보낸다"고 했다.

차인하는 현재 MBC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주서연(오연서 분)의 작은 오빠 주원석 역으로 출연 중이다. 차인하의 사망 소식이 더욱 충격적인 이유는 차인하가 전날까지만 해도 아무렇지 않은 모습으로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전했기 때문이다. 차인하는 "다들 감기 조심"이라며 추워진 날씨에 팬들의 건강을 걱정했다.

한편 차인하는 1992년생으로 지난 2017년 웹드라마 '아이돌 권한대행'으로 데뷔, SBS '사랑의 온도', KBS2 '추리의 여왕2', SBS '기름진 멜로', KBS2 '너도 인간이니', JTBC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MBC '더 뱅커' 등에 출연하며 꾸준히 연기 활동을 이어왔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