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용논란 文정권 경찰, 10.3 국민총궐기 주최한 '文하야투쟁본부' 사무실 압수수색
어용논란 文정권 경찰, 10.3 국민총궐기 주최한 '文하야투쟁본부' 사무실 압수수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靑행진 참여자 일부 폭력행위했다며 '범투본 연관성 조사' 명분...전광훈 대표 측근 휴대전화 압수까지 '일사천리'
10.3 大집회 이후 靑앞 도로서 철야농성해온 범투본, 경찰 야간집회 금지 통고에 직권남용-강요 등 혐의로 고발
지난 10월3일 오후 서울 숭례문 방면에서 시청 방향으로 바라본 광화문광장 주변이 문재인 정권 규탄 집회 참여자들로 차 있다.(사진=연합뉴스)
지난 10월3일 오후 서울 숭례문 방면에서 시청 방향으로 바라본 광화문광장 주변이 문재인 정권 규탄 '국민총궐기' 대(大)집회 참여자들로 차 있다.(사진=연합뉴스)

수백만명의 국민이 서울 광화문광장 등 도심을 가득 메웠던 '조국 구속-문재인 대통령 퇴진 촉구' 10.3 국민총궐기 주최측 일원인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이하 범투본) 사무실을 26일 문재인 정권의 경찰이 압수수색했다. 현 정권에서 두드러지는 '어용경찰' 본색을 거듭 드러내며 정부비판 시민단체 탄압에 노골적으로 앞장선 셈이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이날 범투본 관계자들이 이용하는 사무실 1곳에 수사관들을 보내 PC 저장자료 등 관련 자료를 압수했다. 경찰은 지난달 3일 대(大)집회 당시 행진에 참여한 일부 시민이 '청와대 검거' '대통령 체포' 등 발언을 했다는 정황, 청와대 앞으로 행진해 경찰과 대치하던 탈북민 단체 대표 등 수십명이 폭력행위자로 규정돼 검거됐던 것과 관련 '범투본 관계자들이 관여했는지 확인하겠다'는 명분 아래 압수수색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근 범투본 총괄대표를 맡고 있는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 측근 인사의 휴대전화도 압수수색한 것으로 전해졌다. 문재인 대통령 최측근 일원인 조국 전 법무장관 일가에 대한 검찰 수사 과정에선 좌경화 의혹을 받는 법원이 수차례 휴대전화 압수수색 영장을 기각하는 일이 벌어진 것과 달리, 반(反)문재인 정권을 표방한 단체에 대해선 가히 '일사천리'로 휴대전화 압수까지 이뤄지는 셈이다.

 지난 11월20일 오전 서울 광화문 변호사회관에서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 주최로 열린 '10월 국민항쟁 평가 세미나'에서 전광훈 총괄대표가 발언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경찰은 지난달 3일 대집회에 불법행위 수사라는 명분으로 범투본 측을 압박해왔다. 이 과정에서 전광훈 총괄대표에게 4차례 출석을 요구하기도 했다. 앞서 더불어민주당 김한정 의원 등은 전 목사를 비롯한 범투본 관계자를 'RO 회합'이 발각된 구(舊)통합진보당 이석기 전 의원에게 적용됐던 '내란선동 혐의'로 고발하기도 했다. 전 총괄대표는 범투본 측이 집회 도중 헌금을 모집한 것을 이유로 '기부금품의 모집 및 사용에 관한 법률과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도 고발당한 상황이다.

한편 범투본 측은 청와대 사랑채 인근 도로 등에서의 야간 집회를 경찰이 '소음 민원'을 빌미로 제한한다고 통보, 전날(25일)부터 경고방송 등 강제해산 시도에 나서며 참여자들을 압박한 것과 관련해 ▲민갑룡 경찰청장 ▲서울 종로경찰서장 ▲종로서 경비과장 3명을 직권남용·강요·예배방해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은재 한기총 대변인은 "경찰이 오후 6시 이후에는 집회를 하지 말라며 정당한 집회를 제한하고 어제 오후 8시 예배를 방해했다"며 "범투본 차원에서 의견을 모아 기독자유당 명의로 고발장을 냈다"고 말했다.

범투본은 개천절 대집회 때부터 청와대 사랑채 인근 도로에서 수십일째 철야 기도회·예배 등 문재인 정권 퇴진 촉구 농성을 벌여왔다. 경찰은 인근 시각장애인 특수학교 학부모 등이 소음 피해를 호소하며 탄원서를 내자 25일 범투본 측에 오후 6시부터 오전 9시까지 집회를 하지 말라고 통보했다고 전날 이용표 서울지방경찰청장이 기자간담회를 통해 알린 바 있다.

한기호 기자 hkh@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