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정→한다감, 개명 후 내년 1월 연상 사업가와 결혼..."비공개 예식" [공식 입장 全文]
한은정→한다감, 개명 후 내년 1월 연상 사업가와 결혼..."비공개 예식" [공식 입장 全文]
  • 심민현 기자
    프로필사진

    심민현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19.11.18 15:25:51
  • 최종수정 2019.11.18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비신랑은 한 살 연상의 사업가..."인생의 제2막 앞두고 있는 두 사람에 따뜻한 축복 보내주시길"
배우 한다감. (사진=연합뉴스)
배우 한다감. (사진=연합뉴스)

대중들에게 한은정으로 널리 알려진 배우 한다감(39)이 내년 1월 결혼한다. 데뷔 이후 오랜 기간 한은정이란 이름으로 활동한 한다감은 지난해 12월 개명했다.

한다감의 소속사 비비엔터테인먼트는 18일 "한다감씨가 오는 2020년 1월 5일 서울 모처에서 사랑하는 연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알렸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예비신랑은 한 살 연상의 사업가로, 1년 간의 진지한 만남 끝에 결혼을 결심했다. 예비신랑이 일반인인 만큼 양가 부모님과 가족들,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로 예식을 치를 예정이다.

소속사는 "한다감씨에게 아낌없는 사랑과 성원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서로를 향한 신뢰와 사랑을 바탕으로 결혼이라는 좋은 결실을 맺으며 인생의 제2막을 앞두고 있는 두 사람에 따뜻한 축복을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한다감은 1980년생으로 지난 1999년 미스월드퀸 유니버시티 대상 수상자로 이름을 알린 후 같은 해 MBC 드라마 '사랑을 위하여'로 데뷔했다. 이어 드라마 '명랑소녀 성공기', '풀하우스' 등에 출연하며 대중적 인지도를 높였고, 영화 '신기전', '기생령' 등에선 스펙트럼 넓은 연기로 호평받았다.

심민현 기자 smh418@pennmike.com

다음은 한다감 측의 결혼 공식 입장 전문(全文).

안녕하세요. 배우 한다감 씨의 소속사 비비엔터테인먼트 입니다.

한다감 씨와 관련해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배우 한다감 씨가 1월의 신부가 됩니다.

한다감 씨는 오는 2020년 1월5일 서울 모처에서 사랑하는 연인과 백년가약을 맺습니다.

예비신랑은 1살 연상의 사업가로, 깊은 배려심과 듬직한 성품의 소유자로 한다감 씨와 1년간의 진지한 만남 끝에 서로의 동반자가 되어 주기로 결심했습니다.

예비신랑이 평범한 일반인인 만큼 양가 부모님과 가족들 및 가까운 친지들.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로 조용히 예식을 올리게 되며, 결혼식과 관련한 세부 사항에 대해 공개하기 어려운 점 넓은 양해 부탁드립니다.

한다감 씨에게 아낌없는 사랑과 성원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서로를 향한 신뢰와 사랑을 바탕으로 결혼이라는 좋은 결실을 맺으며, 인생의 제2 막을 앞두고 있는 두 사람에게 따뜻한 축복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한다감 씨는 결혼 후에도 배우로서 늘 최선을 다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