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기업 순위 500위권에 한국기업 작년 8개→올해 2개...쪼그라드는 기업위상
글로벌기업 순위 500위권에 한국기업 작년 8개→올해 2개...쪼그라드는 기업위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20위)·SK하이닉스(267위) 포함
사진: 연합뉴스 제공
사진: 연합뉴스 제공

세계 시가총액 순위 상위 500위 안에 한국 기업은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2곳만 포함된 것으로 나타났다. 2010년 말엔 8개사가 포함됐었다.

14일 한국거래소가 글로벌 상장기업 시가총액(미국 달러 환산 기준) 순위를 조사한 결과, 이달 8일 기준 삼성전자는 시가총액 약 2684억달러(약 313조3529억원)로 20위를 기록했다.

SK하이닉스는 시가총액 517억달러(60조3784억원)로 267위에 올랐다.

2010년 말엔 삼성전자(43위), 현대차(258위), 현대모비스(371위), 포스코(219위), LG화학(405위), 현대중공업(300위), 신한금융지주(423위), KB금융(457위) 등 8개사가 세계 시총 500위 내에 들었다.

10년 새 삼성전자는 23계단 올랐고, 2010년 말 805위였던 SK하이닉스는 538계단 올랐다. 당시 500위 안에 포함됐던 나머지 기업들은 모두 순위 밖으로 밀려났다.

이처럼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의 시총이 증가하다보니 두 종목이 전체 코스피 시가총액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26.25%로 4분의 1 수준에 달했다. 이 중 삼성전자가 차지하는 비중은 12.2%에서 21.99%로 늘었다.

한편 글로벌 시가총액 1위는 애플인 것으로 나타났다. 애플의 시가총액은 약 1조1559억달러(1350조573억원)로 삼성전자의 4.3배 규모다.

시가총액 2위는 마이크로소프트(1조1135억달러·1300조5685억원)이며, 3위는 구글의 지주회사인 알파벳(9037억달러·1055조4868억원), 4위는 아마존(8854억달러·1034조1873억원), 5위는 페이스북(5422억달러·635조6575억원) 등으로 나타났다.

시총 10위권 내 기업 가운데 IT 관련 기업은 7곳에 달했다. 이는 제조업 중심에서 IT 중심으로 산업 구조가 변화한 데 따른 분석이다. 10위권 내 IT기업을 제외하면 버크셔 헤서웨이와 JP모건체이스, 비자카드가 포함됐다.

홍준표 기자 junpyo@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