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뱃불 추정' 목포 고교 매점서 불…교사·학생 22명 연기 흡입
'담뱃불 추정' 목포 고교 매점서 불…교사·학생 22명 연기 흡입
  • 성기웅 기자
    프로필사진

    성기웅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19.11.08 16:53:21
  • 최종수정 2019.11.08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목포의 한 고등학교에서 담뱃불로 추정되는 불이 나 연기를 들이 마신 교사와 학생 등 22명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8일 목포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18분께 목포시 용당동 모 고등학교 매점 주변에서목포 한 고등학교 매점에서 불이 났다.

불이 시작되는 것을 본 교사와 매점 직원이 근처에 있던 소화기로 불길이 번지는 것을 막고 있는 사이 출동한 소방대가 도착해 신고 6분 만에 화재를 진화했다.

이 불로 매점을 이용하고 있던 학생 17명과 교사 5명이 연기를 들이마셔 병원으로 옮겨졌다. 다행히 건강 상태는 모두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다.

불은 매점 건물 외벽 10㎡를 태워 소방서 추산 50만원의 피해를 냈다.

소방당국은 주변 잡초 더미가 그을린 점 등을 토대로 담뱃불에서 화재가 시작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성기웅 기자 skw42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