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국회 대정부질문서 '수사 개입' 실토 후 SNS 프로필 사진 바꾼 조국
[단독] 국회 대정부질문서 '수사 개입' 실토 후 SNS 프로필 사진 바꾼 조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딸 생일케익 사들고 집 간 지난 24일은 아들 조원 檢 소환조사 받은 날...'프사' 바꾼 뒤엔 흔적 삭제해
"이미지 정치" "멘탈 갑이 아니라 정신이상자" "철강멘탈" 등 비판 커져...조국, 27일도 궤변 이어
조국 법무부 장관이 26일 저녁 프로필 사진을 바꾼 모습(좌)과, 이에 앞선 지난 24일(딸 조민 생일) 케익을 사 자택에 들어가고 있는 조 장관 사진이 올라온 포스팅(우). (사진 = 페이스북 캡처)

조국 법무부 장관이 26일 오후 페이스북 프로필 사진을 바꿨다가 비판 여론이 거세자 다시 원래대로 돌렸다. 새로 바꾼 프로필 사진은 조 장관 딸의 2번째 생일(당초는 2월이었지만 2014년 변경)인 지난 24일, 자택에 케익을 사들고 가는 모습이었다. 압수수색 다음날 SNS 프로필 사진까지 바꾸며 이미지 정치를 시도하자 누리꾼들은 “‘멘탈(정신) 갑(甲)’이 아니라 정신이상자” 등 비판을 쏟아냈다.

27일 조 장관 페이스북을 보면, 그의 타임라인에 올라온 최근 게시물은 전날(26일) 오후 10시55분에 올라온 프로필 사진 변경 글이다. 그런데 바꾸기 전 프로필 사진은 공개돼있지 않다. 이날 바뀐 프로필 사진은 조 장관이 당초 사용했던 사진(청와대 상춘재 앞)이었다. 페이스북 시스템상, 프로필 사진을 바꾸면 글이 자동적으로 남는다. 조 장관이 당시 바꾼 프로필 사진 변경 글을 삭제한 셈이다.

그런데 인터넷 상에는 조 장관이 바꿨다는 프로필 사진이 돌고 있다. 한 친문(親文) 네티즌이 앞서 올린 페이스북 글 “딸의 생일케잌을 사온 아버지.jpg” 글을 참고한 것으로 보인다. 26일은 조 장관이 국회에 출석해, 지난 23일 자택 압수수색 당시 수사 검사에 외압성 통화(처가 놀라서 연락이 왔다. 지금 상태가 안 좋으니 차분히 해달라고 부탁했다)를 실토한 날이다. 청와대도 이와 개입돼 있다는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비서관의 발언도 있었다.

조 장관을 옹호하며 촛불집회에 나선 좌파 성향 시민단체 포스터(좌)와, 이를 꼬집는 시민들 포스팅(가운데, 우).

한 페이스북 시민은 조 장관이 프로필 사진을 바꿨다는 글의 삭제 전 모습을 올리며 “국회 대정부 질문에서 한 마디 한 마디에 본회의장이 웅성웅성 떠들썩했는데”라며 “그래도 오늘 페북 이미지 바꾸신 것. 정신승리다”라고 했다. 다른 시민은 소위 검찰개혁 사법적폐청산 촛불집회 ‘나도 조국이다’ 포스터에 해당 사진이 픽토그램(그림문자)으로 바뀌어 들어갔다는 점을 들어 “서로 커넥션이 있는 것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조 장관 부인 정경심 교수는 증거인멸 뒤에도 검찰 수사와 언론 보도가 “인권 침해“를 하고 있다는 호소를 한 적이 있다. 정 교수는 지난 25일 페이스북 입장문서 “딸 생일인데 가족끼리 한 끼도 못했다“고 했지만, 정작 조 장관 딸 조민은 ‘생일‘이라던 지난 24일 서울 한남동 레스토랑에서 생일파티를 벌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조 장관 아들인 조원은 아직 SNS와 관련한 구설수에 휘말린 적은 없다. 

수사 외압성 발언을 했다 들통난 뒤, 프로필 사진까지 바꿨던 조 장관은 27일 출근길에 “장관으로서 압수수색에 개입하거나 관여한 게 아니라 남편으로서 아내의 건강을 배려해달라고 부탁드린 것”이라며 “남편으로서 인륜의 문제”라는 '어록'을 남겼다.

김종형 기자 kjh@pennmike.com

다시 원래대로 돌아온 조 장관 페이스북 프로필사진. (사진 = 페이스북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