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애플의 '넘버1 경쟁자' 삼성, 한국에 기반 두고 있어 관세 안낸다"...美에 공장지으라는 시그널?
트럼프 "애플의 '넘버1 경쟁자' 삼성, 한국에 기반 두고 있어 관세 안낸다"...美에 공장지으라는 시그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팀 쿡 애플 CEO와의 논의 소개..."대중국 관세로 애플은 관세 맞는데, 삼성은 한국에 기반해 관세 안물어"
"삼성은 애플의 넘버원 경쟁자이자, 아주 좋은 회사"...지난 6월 방한 때도 삼성 등에 대미투자 촉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와의 논의를 소개하면서 쿡 CEO가 '삼성은 관세를 내지 않고 있다'고 말 한 것에 대해 생각해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는 트럼프 행정부의 중국산 휴대전화 등에 대한 관세부과 계획으로 인해 중국서 생산하는 애플이 삼성과의 경쟁에서 힘들어진다는 호소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이 대응책을 검토한다는 것으로 보여 향후 어떤 조치가 나올지 주목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쿡 CEO와의 만남에 대한 취재진 질의에 "아주 좋은 만남이었다. 쿡을 많이 존경한다"고 운을 뗀 뒤 "쿡이 관세에 대해 얘기했다"고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팀쿡 CEO를 지난 16일 저녁 만났다.

그는 "쿡이 주장한 것들 중 하나는 삼성은 (애플의) 넘버원 경쟁자이고 삼성은 한국에 기반을 두고 있기 때문에 (미국에 수출할 때) 관세를 내지 않는다는 것"이라면서 "애플로서는 관세를 내지 않는 아주 좋은 회사(very good company)와 경쟁하면서 관세를 내는 게 힘든 일"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삼성은 관세를 내지 않는다. 다른 지역에 기반을 두고 있고 주로 한국이기 때문"이라고 같은 주장을 거듭 했다.

일각에선 트럼프 대통령이 삼성전자를 상대로 또다시 미국에 대한 투자를 '종용'하려는 의도도 있다는 분석이 제기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6월말 방한 당시 기업인들과의 회동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주요 재계 수장을 일으켜 세운 뒤 이들을 치켜세우며 대미투자 확대를 촉구했다. 2017년초에는 삼성전자가 미국에 공장을 지을 것이라는 인터넷 매체 보도를 본 트럼프 대통령이 "땡큐 삼성"이라고 트윗을 한 적이 있다.

김민찬 기자 mkim@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