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방위상 "北 6일 발사체는 탄도미사일…안보리결의 위반"
日방위상 "北 6일 발사체는 탄도미사일…안보리결의 위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와야 다케시(岩屋毅) 일본 방위상이 7일 전날 북한이 발사한 발사체가 탄도미사일이라고 단정했다고 교도통신과 NHK가 보도했다.

이와야 방위상은 이날 기자들에게 북한이 발사한 2발의 발사체를 단거리탄도 미사일로 판단했다며 "유엔 안보리 결의를 위반한 것에 대해 극히 유감이다"고 말했다.

일본 방위성은 북한의 군사 기술이 향상되고 있으며 일본, 한국, 미국을 견제하려는 의도로 잇따라 발사체를 발사했다고 분석했다.

일본 정부는 북한이 황해도 과일군에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6일 오후 국가안전보장회의(NSC) 각료회의를 열고, 북한의 정세에 대한 대응 방향에 대해 협의했다.

이날 회의에는 아베 총리와 아소 다로(麻生太郞) 부총리 겸 재무상, 이와야 방위상이 참석했다.

양연희 기자 yeonhee@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