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경련 "화이트리스트 배제 '깊은 아쉬움'…양국 경제관계 심각한 훼손"
전경련 "화이트리스트 배제 '깊은 아쉬움'…양국 경제관계 심각한 훼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2일 일본 정부가 한국을 전략품목 수출 우대 국가인 화이트 리스트 명단에서 제외하기로 결정하자 "깊은 아쉬움을 표한다"는 논평을 냈다.

전경련은 논평에서 "양국은 4차 산업혁명 시대 글로벌 가치사슬에서 핵심적 역할을 담당할 뿐 아니라 한미일 안보 공동체의 주축이며 연간 1천만명 이상이 상호 방문하는 핵심 우방국"이라고 강조했다.

전경련은 "이런 관계임에도 일본 정부가 추가 수출규제를 결정한 것에 대해 한국 경제계는 양국 간의 협력적 경제관계가 심각하게 훼손될 수 있음을 우려한다"고 밝혔다.

이어 "일본 정부는 이제까지의 갈등을 넘어서 대화에 적극적으로 나서주기를 촉구한다"며 "우리 경제계도 경제적 실용주의에 입각해 양국 경제의 협력과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민찬 기자 mkim@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