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구멍 뚫린 해상 경계망, 北소형목선 강원 고성 해안가서 발견…선원은 보이지 않아
또 구멍 뚫린 해상 경계망, 北소형목선 강원 고성 해안가서 발견…선원은 보이지 않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척항에 입항했던 북한 목선./연합뉴스
삼척항에 입항했던 북한 목선./연합뉴스

강원도 고성군에서 북한의 소형 목선이 발견돼 군 당국이 조사를 하고 있다.

12일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7분 강원도 고성군 거진 1리 해안가에서 북한 소형목선이 발견됐다.

이 목선은 해안으로부터 30m 가량 떨어진 지점에서 해경에 의해 발견됐다. 목선 안에서 북한 주민은 발견되지 않았다. 

삼척항에 북한 선원 4명이 탄 목선이 발견된 이후 군 당국이 해상경계를 대폭 강화한 가운데 또다시 북한의 소형 목선이 감시망을 뚫고 국내 해안가에서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다.

북한 선원들이 국내 해안까지 선박을 몰고 온 것인지, 다른 이유로 무인 목선이 표류한 것인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합참은 아직 이 선박이 동력선인지 여부도 확인하지 않고 있다.

합참은 목선에 대한 초동 조사 결과, 대공 용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다만 추가 조사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안덕관 기자 adk2@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