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서 통신장비 압류 당한 中화웨이, 미국 상무부 상대로 소송 제기
美서 통신장비 압류 당한 中화웨이, 미국 상무부 상대로 소송 제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웨이(HUAWEI)가 자신들의 통신장비를 압류하고 있는 미국에 대해 소송을 제기했다. 

로이터통신과 블룸버그통신 등 외신들은 현지시간으로 21일 화웨이 테크놀로지가 미국 상무부를 상대로 미국 워싱턴 연방법원에 소송장을 냈다고 보도했다.

이번 소송은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 과정에서 양국이 화웨이를 둘러싸고 대립하고 있는 가운데 제기됐다.

화웨이는 지난 2017년 7월 중국에서 미국 캘리포니아에 있는 실험실로 통신장비들을 보냈고 이들 장비가 다시 중국으로 가지 못하도록 미국이 막았다. 

화웨이는 이들 장비 압류 후 거의 2년간 기다려왔다며 관련 장비에 대한 압류를 풀어줄 것으로 요구하고 있다. 

외신들은 미국 상무부에 문의했지만 입장을 듣지 못했다고 전했다. 

윤희성 기자 uniflow8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