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교육청, 대통령 외손자 정보 가렸는데도 초등학교에 7회 '경고-주의'
서울시교육청, 대통령 외손자 정보 가렸는데도 초등학교에 7회 '경고-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