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화학제품 공장서 나트륨 폭발...1명 사망-3명 중상
제천 화학제품 공장서 나트륨 폭발...1명 사망-3명 중상
  • 조준경 기자
    프로필사진

    조준경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19.05.13 15:47:17
  • 최종수정 2019.05.13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충북 제천시 왕암동의 한 휴대전화 부품 생산공장에서 13일 오후 2시 33분께 나트륨 폭발 사고가 일어났다. 

이 사고로 근로자 이모씨(38)가 숨지고 3명이 전신 화상을 입었다. 

소방당국은 인력 48명, 장비 22대를 동원해 폭발과 함께 발생한 화재를 10여 분만에 진화하고, 부상자 등을 확인 중이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제품 생산 중 나트륨이 폭발한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조준경 기자 calebcao@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