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인도 차량호출업체 '올라'에 3억달러 투자
현대기아차, 인도 차량호출업체 '올라'에 3억달러 투자
  • 윤희성 기자
    프로필사진

    윤희성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최초승인 2019.03.19 14:14:52
  • 최종수정 2019.03.19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기아자동차가 인도 최대 차량호출 기업 '올라'에 3억 달러를 투자한다. 사진은 지난달 말 현대차 양재사옥에서 현대차그룹 정의선 수석부회장과 올라의 바비쉬 아가르왈 CEO가 만나 협력방안을 논의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현대차그룹 제공)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가 인도 차량호출업체인 올라(ola)에 3억 달러(약 3384억 원)를 투자했다.

19일 현대·기아차는 올라와 '투자 및 전략적 사업 협력'에 대한 계약을 체결하고 인도 모빌리티 시장에서 상호 다각적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현대차 올라에 2억4000만 달러(약 2707억 원), 기아차 6000만 달러(약 677억 원) 등 모두 3억 달러를 투자한다.

이는 작년 동남아시아 최대 모빌리티 기업인 그랩에 투자한 2억7500만 달러를 넘는 것으로 외부 기업에 한 단일투자로는 역대 최대 규모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은 "인도는 전략적으로 매우 중요한 시장으로 인도 모빌리티 1위 업체인 올라와 협력을 통해 우리가 목표로 하는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제공업체'로의 전환 노력에 한층 속도가 붙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11년 설립된 올라는 현재 인도 차량호출 1위 업체로 현재 세계 125개 도시에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등록 차량은 130만 대, 누적 차량호출은 10억 건에 이른다. 

윤희성 기자 uniflow8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