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차세대 '유니콘기업' 단 1곳도 없다...美 33개, 印 5개, 中 4개
한국, 차세대 '유니콘기업' 단 1곳도 없다...美 33개, 印 5개, 中 4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가치 10억 달러 이상, 창업 10년 이하 비상장 기업 '유니콘 기업'
CB인사이트, 차세대 49개사 공개...미국·인도·중국 기업 선전, 한국은 0

 

정부가 최근 ‘제2의 벤처 붐’ 조성 방안을 발표하고 2022년까지 유니콘 기업 20곳을 신규 육성키로 했으나, 차세대 '유니콘 기업' 후보 49개사 명단에 한국 기업은 없었다.

유니콘 기업은 기업가치가 10억 달러(약 1조1293억 원) 이상이자 창업한 지 10년 이하의 비상장 기업을 뜻한다. 이에 따라 재정지원 위주의 현 정책으론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 강하게 제기되고 있다.

14일 재계에 따르면 미국 시장조사업체 CB인사이트는 최근 뉴욕타임스와 손잡고 미래 유니콘 기업 후보 49개사 명단을 4년 만에 공개했다. 국적별로 보면 미국이 33개사로 가장 많았다. 이어 인도 5개사, 중국 4개사, 브라질 2개사, 호주 2개사, 독일 1개사, 스웨덴 1개사, 영국 1개사 등 순이었다. 그러나 한국은 1곳도 없었다. 해당 전망대로라면 ‘유니콘 기업 불모지’라는 한국의 불명예는 상당 기간 뒤집기가 어려워진다는 얘기다.

2월 기준 전 세계 유니콘 기업 수는 총 326개사다. 국적별로는 미국과 중국이 각각 156개사와 92개사로 가장 많다. 이어 영국 16개사, 인도 13개사, 독일 9개사 등 순으로 많고, 한국은 6개사에 불과하다.

강성진 고려대 경제학과 교수는 “민간에서 정부에 원하는 것은 재정지원이 아니라 적극적인 규제혁신을 통해 투자하고 도전할 수 있는 길을 열어 주는 것”이라고 밝혔다.

김민찬 기자 mkim@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