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안보실 1차장 김유근,2차장 김현종-통상교섭본부장 유명희 임명
靑안보실 1차장 김유근,2차장 김현종-통상교섭본부장 유명희 임명
  • 홍준표 기자
    프로필사진

    홍준표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junpyo@pennmike.com www.facebook.com/junpyo24

  • 최초승인 2019.02.28 18:09:03
  • 최종수정 2019.02.28 18:0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靑 안보실 1차장 김유근·2차장 김현종·통상교섭본부장 유명희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의 후임으로 유명희 통상교섭실장이 임명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남북관계와 외교안보 정책을 실무 총괄하는 청와대 차관급 참모진을 교체하는 인사를 단행했다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을 통해 발표했다.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에 김유근 국방부 주한미군기지이전사업단장(62)을, 2차장에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60)이 각각 임명됐다. 김 본부장의 이동으로 공석이 된 통상교섭본부장에는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실장(52·행정고시 35회)이 승진 임명됐다.

김유근 신임 안보실 1차장은 충북 청주 출신으로, 육군사관학교(36)를 졸업하고 경남대 경영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육군 제8군단장, 육군본부 참모차장, 합동참모본부 차장 등을 역임했다.

서울 출신의 김현종 신임 안보실 2차장은 미국 컬럼비아대 정치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역시 같은 대학 로스쿨을 졸업했다. 외교통상부의 통상교섭본부장과 주유엔대표부 대사를 거쳐 세계무역기구(WTO) 상소기구 위원 등을 지냈다.

산업통상자원부 설립 70여년 만의 첫 여성 1급 공무원이었던 유명희 신임 통상교섭본부장은 울산 출신으로, 서울대 영문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 행정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받은 뒤 미국 밴더빌트대 로스쿨을 졸업했다. 외교통상부 통상교섭본부에서 일하다 이후 산업통상자원부 자유무역협정교섭관 겸 동아시아자유무역협정추진기획단장, 통상정책국장 등을 역임했다. 박근혜정부 청와대에서 외신 대변인을 지내기도 했다.

청와대 안보실 1·2차장 동시 교체로 인해 문 대통령 취임 초부터 임무를 수행했던 이상철 1차장과 남관표 2차장은 20여 개월 만에 청와대를 떠나게 됐다. 이상철·남관표 차장은 대사로 자리를 옮길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하노이 북미정상회담이 한창인 터에 해당 업무를 관장하는 1·2차장이 동시에 교체되는 배경에 대해 문 대통령은 두 사람 모두 장기간 해당 업무를 수행해 교체시점이 된 것으로 판단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홍준표 기자 junpyo@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