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이낙연 "日지도자들, 국내정치용으로 反韓감정 자극"에 日 "책임전가 극히 유감"...깊어지는 갈등
文-이낙연 "日지도자들, 국내정치용으로 反韓감정 자극"에 日 "책임전가 극히 유감"...깊어지는 갈등
  • 한기호 기자
    프로필사진

    한기호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한기호 정치사회부 기자(경력직)

  • 최초승인 2019.01.11 14:24:50
  • 최종수정 2019.01.11 19:42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