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택시 기본요금 3800원으로 인상...내년 1월중순부터 시행될 듯
서울택시 기본요금 3800원으로 인상...내년 1월중순부터 시행될 듯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상안 서울市의회 통과...기본료 3000원→3800원으로 800원 인상
심야 기본료 3600원→4600원으로 1000원 인상

서울 택시 기본요금 인상안이 서울시의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에 따르면 택시 기본요금은 현행 3000원에서 3800원으로 오르고, 심야 할증 기본요금은 3600원에서 4600원으로 각각 인상된다.
 

서울택시 기본요금 3천800원 사실상 확정(PG=연합뉴스)
서울택시 기본요금 3천800원 사실상 확정(PG=연합뉴스)


인상액은 이달 26일 열리는 서울시 물가대책심의의원회를 통과하면 최종 확정된다. 실제 인상은 내년 1월 중순 이후 이뤄질 전망이다.

서울시의회는 14일 본회의에서 서울시가 제출한 택시요금 조정계획에 대한 의견 청취안을 의결했다.

앞서 서울시는 심야 기본요금을 3천600원에서 5천400원으로 올리는 안을 지난달 말 시의회에 제출했지만 상임위원회인 교통위원회는 인상액을 4천600원으로 낮췄다. 기존 서울시 안보다 800원 낮아졌다.

이세영 기자 lsy215@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