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2경기 연속골에 1도움까지...팀 승리 이끌어
손흥민, 2경기 연속골에 1도움까지...팀 승리 이끌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레스터 2-0 완파

 

손흥민이 2경기 연속골을 터뜨리며 시즌 5호골을 신고했다.

손흥민은 9일(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시티와의 2018-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6라운드에서 결승골과 1도움을 올리면서 팀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레스터를 상대로 왼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좌우는 물론 최전방까지 누비면서 공격을 이끌었다.

레스터 골문을 노리던 손흥민은 0-0으로 팽팽하던 전반 추가 시간에 결승골을 뽑았다. 손흥민은 오른쪽 측면에서 가운데로 치고 들어가면서 왼발로 공을 감아 찼다. 카스퍼 슈마이켈 골키퍼가 몸을 날려 손을 뻗었지만 공은 그대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로써 손흥민은 지난 6일 사우스햄튼전에 이어 2경기 연속 골 맛을 봤다. 올 시즌 리그 3호골이자 시즌 5호골이다.

손흥민의 활약은 후반에도 이어졌다. 손흥민은 후반 14분 역습 때 왼쪽 측면에서 반대편으로 정확한 크로스를 보내 델레 알리의 헤딩 추가골을 도왔다. 지난 11월 3일 울버햄튼전 도움에 이어 리그 두 번째 어시스트다.

이후에도 손흥민은 팀 공격을 이끌다가 후반 29분 팬들의 박수를 받으면서 해리 케인과 교체됐다.

손흥민이 빠진 뒤 토트넘은 레스터의 공세를 차분하게 막아내면서 2골차 리드를 지켜 승점 3점을 챙겼다.

리그 2연승을 기록한 토트넘은 12승 4패(승점 36)로 3위를 사수했다.

성기웅 기자 skw424@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