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수 "불의한 南北 주사파 지배권력에 기죽지 말고 싸워 이겨야"
김문수 "불의한 南北 주사파 지배권력에 기죽지 말고 싸워 이겨야"
  • 한기호 기자
    프로필사진

    한기호 기자

    이메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한기호 정치사회부 기자(경력직)

  • 최초승인 2018.10.18 11:28:20
  • 최종수정 2018.10.19 21:53
  • 댓글 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상 갖거나 쉽게 생각 말고 주사파와 싸워야, 세계·역사·진리·국민이 우리편"
"정규재TV같은 '비판언론'을 우리 언론으로 손에 잡아야...사실·양심·용기·비판언론이 4大 무기"
사진=자유한국당 김문수 전 재선 경기도지사 유튜브(김문수TV), 페이스북 캡처

자유한국당 소속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가 18일 "대한민국을 세우고, 지키고, 발전시켜온 우리가 조국 대한민국 수호를 위한 '양심전쟁'을 해야 한다. 불의(不義)한 주체사상파 권력에 기죽지 말고 '용기'있게 나서야 한다"고 호소했다.

최근 자유우파 성향 국민으로부터 상당한 지지를 받는 야권(野圈) 정치인 중 한 명인 김문수 전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사실(fact)·양심·용기·비판언론>이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낡고 사악해, 우리민족을 망치는 길로 이끌고 가는 주체사상파 김일성주의자들과 싸워 이기기 위해서, 사실·양심·용기·비판언론이라는 4대 무기를 꺼내 싸워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대중을 선전선동하는 '언론'이 주사파들에게 장악돼 버렸기 때문에, 정규재TV(정식 명칭 펜앤드마이크 정규재TV-편집자 주) 같은 '비판언론'을 우리 언론으로 손에 잡아야 한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김 전 지사는 "사실(fact)·양심·용기·비판언론은 사회를 발전시키는 4대 동력"이라고 전제하며 '주사파의 진실'에 직격탄을 날렸다.

그는 "남북한 모두 주사파가 지배하고 있으며, 주체사상은 '김일성주의'이다. 김일성·김정일·김정은 '3대 세습 유일신'을 섬기는 '우리민족끼리' 사교집단"이라며 "전 세계에서 모두 실패한 공산주의 가운데서도, 가장 폐쇄적이고, 가장 뒤떨어진 사상"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주사파와 대한민국은 공존할 수 없다"며 "주체사상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만이 우리민족끼리의 정통성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대한민국에 대해선 '일제 잔당과 미 제국주의 앞잡이들에 의해 세워진 괴뢰정부'이므로 미제 군대를 몰아내고 그 앞잡이 이승만·박정희·전두환·노태우·이명박·박근혜 적폐세력을 촛불혁명으로 불태워버리고 우리민족끼리 힘을 합쳐 항일무장투쟁의 전설적 영웅 김일성의 주체사상에 따라 통일해야한다는 사상"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사상은 쉽게 바뀌지 않는다"며 "잘못인 줄 알면서도 떨쳐버리기 쉽지 않다. 망할 때까지 버티다가 망한다. 세계 공산주의 역사가 생생하게 보여주는 교훈"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주사파들이 변할 것이라는) 환상을 가지면 안 된다. 쉽게 생각하면 안 된다"며 "싸워야 한다"고 역설했다. 

김 전 지사는 이를 위해 '비판언론'과 손잡아야 한다고 설파하면서 "세계가 우리 편이다. 역사가 우리 편이다. 진리가 우리 편이다. 국민이 우리 편이다. 승리가 우리 편이다"라고 강조했다.

한기호 기자 rlghdlfqjs@pennmike.com

다음은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가 18일 페이스북에 게재한 글 전문(全文).

<사실(fact)·양심·용기·비판언론>

사회를 발전시키는 4대 동력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첫째, 세상 어느 곳에서도 “사실”이 있습니다.

“거짓”, “주장”, “이해관계”, “이론”, “이념” 그 무엇보다, 결국은 “사실(fact)"이 무엇이냐에 따라 결판납니다.

“실사구시(實事求是)”라고 하지요?

둘째, “양심”을 들여다봐야 합니다.

“기도”, “성찰”, “반성”을 통해서 “양심”이라는 “마음의 거울”이 맑아지지요?

조용하게 세상과, 역사와, 자기 자신의 근본과 마주 앉아야, 바로 보이지요?

셋째, “용기”가 있어야지요?

목숨까지 모두 다 잃을지라도, “사실”과 “진리”를 찾아 나서야지요?

논어에 “조문도 석사가의(朝聞道 夕死可矣), 아침에 도를 들으면, 저녁에 죽어도 좋다”는 정신이지요?

넷째, “권력”은 언제나 “비판”을 싫어하지요?
그래서 “비판”을 자기소명으로 삼는 “비판언론”이 3권 분립을 넘어서 “제4부”로 보호 받지요?

너희는 세상의 소금이니, 소금이 짠맛을 잃으면, 버려져 사람들에게 밟힐 뿐이니라(마태복음5:13)

남북한 모두 “주사파”가 지배하고 있습니다.

“주체사상”은 “김일성주의”입니다.
“김일성·김정일·김정은 3대 세습 유일신”을 섬기는 “우리민족끼리” 사교집단입니다.

전 세계에서 모두 실패한 공산주의 가운데서도, 가장 폐쇄적이고, 가장 뒤떨어진 사상입니다.
김일성 주체사상에 따라 70여 년간 지배되어 온 북한의 현실을 보면 다 알 수 있습니다.

주사파와 대한민국은 공존할 수 없습니다.
주체사상파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만이 “우리민족끼리“의 정통성을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대한민국은 “일제 잔당과 미제국주의 앞잡이들에 의해 세워진 괴뢰정부”이므로, 미국제국주의 군대를 몰아내고, 그 앞잡이 이승만, 박정희, 전두환, 노태우, 이명박, 박근혜 적폐세력을 촛불혁명으로 불태워버리고, “우리민족끼리” 힘을 합쳐, 항일무장투쟁의 전설적 영웅 김일성의 주체사상에 따라 통일해야 한다는 사상입니다.

사상은 쉽게 바뀌지 않습니다.

담배가 해로운지 알면서도 끊기 어려운 것처럼, 엉터리 사상에 빠지게 되면, 잘못인 줄 알면서도, 떨쳐버리기 쉽지 않습니다.
망할 때까지 버티다가 망합니다.

세계공산주의 역사가 생생하게 보여주는 교훈입니다.

환상을 가지면 안됩니다.
쉽게 생각하면 안됩니다.

낡고 사악하여, 우리민족을 망치는 길로 이끌고 가는 주사파=김일성주의자들과 싸워 이기기 위해서, 사실·양심·용기·비판언론이라는 4대무기를 꺼내봤습니다.

싸워야 합니다.

“사실”이 무엇인지를 두고, “팩트전쟁”, “법정투쟁”, “역사전쟁”을 해야 합니다.

대한민국을 세우고, 지키고, 발전시켜온 우리가, 조국 대한민국 수호를 위한 “양심전쟁”을 해야 합니다.

불의한 주사파 권력에 기죽지 말고, “용기”있게 나서야 합니다.

대중을 선전선동하는 “언론”이 주사파들에게 장악되어 버렸기 때문에, 정규재TV 같은 “비판언론”을 우리 언론으로 손에 잡아야 합니다.

세계가 우리 편입니다.
역사가 우리 편입니다.
진리가 우리 편입니다.

국민이 우리 편입니다.

승리가 우리 편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