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아메리칸뮤직어워즈 수상…"한국그룹 최초"
방탄소년단, 아메리칸뮤직어워즈 수상…"한국그룹 최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 그룹 최초로 미국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에서 수상했다.

방탄소년단은 9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공연장(Microsoft Theater)에서 열린 ‘2018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American Music Awards)’에서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Favorite Social Artist)’ 상을 수상했다.

당시 이 부문 수상 후보들로는 카디 비, 아리아나 그란데, 데미 로바토, 션 멘데스 등 쟁쟁한 아티스트들이 거론됐으나, 최종 수상자로는 방탄소년단이 영광을 안게 됐다.

방탄소년단이 수상한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 부문은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홈페이지와 트위터 투표를 통해 수상자가 결정됐다.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는 현재 가장 영향력 있고, 상징적인 아티스트를 선정하는 시상식으로 빌보드 뮤직 어워드, 그래미 뮤직 어워드와 함께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으로 꼽힌다.

영국 런던 O2 아레나 공연 때문에 이날 시상식에 불참한 방탄소년단은 영상을 통해 소감을 전했다.

이날 멤버들은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상을 받게 돼 정말 감사하고 기쁘다"며 "현재 북미 투어를 마치고 유럽 투어를 위해 런던에 있어 참석하지 못해 아쉽다"고 말했다. 이어 “정말 많은 사랑과 응원 보내주시고 특별한 상을 받을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하다”면서 팬클럽 아미에 대한 감사의 마음도 전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5월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한국 가수 최초로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 수상에 이어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도 수상하며 세계적인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이세영 기자 lsy215@pennmik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